Fishing in Sacramento River

2017 11 25

네바다 정부에서 일하는 방역전문가들과 비지니스를 하려하는데 만나주지를 않는다. 궁여지책으로 낚시로 끌어냈다. 거의 하루종일 같이 배를 타고 놀면서 어느정도 뜸들이고 낚시 후에 맥도날드에 앉아서 비지니스를 시작.

이날 낚시는 완전히 내가 주도했다.
고기도 내가 잡고, 7마리 낚은 2 큰것이 우리 배에서 제일 큰것들.
마지막으로 잡은 것도 . 완전히 재수가 최고였다. 동참한 친구들이 나에게 앞으로는 Captain Kyung으로 부르기로 했다.

다음날 교회에서 주일학교 분들과 나누어 먹는데 한분이 스시 전문가. 완전히 환상의 잔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