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형 쿠바에 가다

2018 9

역마살이 주형이가 이번에는 멕시코, 파나마 그리고 쿠바를 갔다. 매년 세계 이곳저곳 돌아다니는 취미를 계속 살려서 직장과 직장 사이에 한달을 여행과 재층전 시간으로 보낸다.

쿠바에 가기로 결정을 하고 아내 (주형 엄마) 쿠바에 한국사람들 후세가 살고있다고 그냥 지나가는 말로 해주었는데 그것을 듣고 바로 행동으로 옮겨 신라면 그리고 고추장을 사서 짐에 넣는다.

가서 가장 신기했던 것이 공산국가이기에 평균 $25 ~ $35 정도에 수준이기에 버스로 시골을 찾아가려면 불과 $0.02센트지만 나오는 길은 거의 1000 가까운 $20.00 수준이란다. 한국인 후세들은 나름대로 한국의 뿌리를 가지고 있지만 그래도 많이 토착화 된것으로 보였단다.

쿠바에서 나에게 선물을 사왔는데 당연히 시가와 위스키. ㅎㅎㅎ

Image may contain: 8 people, including Nathan Yi, people smiling, people standingImage may contain: 1 person, sky, cloud, tree and outdoorImage may contain: 3 people, including Nathan Yi, people smiling, people standing and stripesImage may contain: 3 people, including Nathan Yi, people smiling, people sitting, people eating and foodImage may contain: 3 people, including Nathan Yi, people smiling, people standing and stripesImage may contain: 1 person, sky, cloud, tree and outdoorImage may contain: 10 people, people smiling, outdoorImage may contain: 10 people, people smilingImage may contain: 5 peopleImage may contain: 5 people, people smilingNo automatic alt text available.Image may contain: 2 people, people standing and weddingImage may contain: 2 people, people standingImage may contain: 2 people, people standing and weddingImage may contain: 2 people, people standingImage may contain: 4 peopleNo automatic alt text available.Image may contain: 10 people, people smilingNo automatic alt text available.Image may contain: 8 people, including Nathan Yi, people smiling, people standing